We can trust him

Deuteronomy 8:1–6

Moses is going away.

He’s about to die.

He’s led the chosen people for 40 years, and Deuteronomy is his parting message. In fact it is actually three parting messages, delivered over one week. The section today is part of the second discourse and was probably given on the third day of the last week of Moses’ life.

Most of the sermon is about the 613 laws, but chapter 8 diverts to give some encouragement.

In the first discourse Moses reminded the children of Israel why an 11-day journey has taken them 13,780 days. He said it was because their parents lost faith and didn’t trust God. So they should not be like their parents. If they keep faith, they will be able to stay in the land.

In this part of the second discourse, Moses again reminds them of the need for obedience. He says that without their obedience God cannot deliver on his promise. ‘If’‘then’ … is the format in verse one.

‘If’ you “obey all the commands”, ‘then’ “you will live and multiply, and you will enter and occupy the land the Lord swore to give your ancestors.”

The only thing they need worry about is obeying God. The only thing they need fear is God. There is no need to fear the enemies in the promised land. The Hebrews have the assurance of 40 years in the desert with God. We must just remember each day all that God has done.

Moses points out in verses two to four that God has spent 40 years training the Hebrews. They need to remember this in the future when things get tough. Moses says that God wanted to “prove your character” and find out if they would obey him.

You may wonder why God would need to do this. God is already aware of their character. Why does he need to test them to find out? Another way of expressing this is to say that God was acting to bring out the things of the heart. God was putting the people in a situation where it would be obvious to everyone what was in their hearts.

God knew what was in their hearts, but they didn’t. God was at work to uncover what was hidden, and this is always part of what God is doing in our lives.

The author of Harry Potter, Joanne Rowling, tells of her own experience of this at work in her life. After a series of misfortunes she was living in poverty as a single mother. She had failed at everything in life, including work and marriage. Rowling says that at the bottom she had no more illusions or fantasies about who she was or what she could do. She at last knew herself.

At that point, she was able to focus on the only thing in her life that mattered. Rowling, a Christian, says that after all the lies of the world had been stripped away, she was standing on a sure foundation. On that foundation alone she could prosper.

It seems that this is what God did to the Hebrew slaves over 40 years of desert experience.

They learned that they could not feed themselves. Every day God gave them just enough food for one day. I’m reminded of this every time I say the Lord’s prayer – “Give us today our daily bread.”

In the desert it was called manna, which means ‘What is it?’ God was teaching his people to have total dependence on him. I know that many of us prefer independence, and if you are from the United States you will be proud of your declaration of independence from Great Britain. God is trying to teach us dependence.

But it’s not just bread. Manna is the word of God. Jesus rebuked Satan’s temptation in the desert by saying “Man shall not live on bread alone, but on every word that comes from the mouth of God.” In Matthew 4:4 Jesus was quoting our reading today. He was citing Deuteronomy 8:3 – “He did it to teach you that people do not live by bread alone; rather, we live by every word that comes from the mouth of the Lord.”

Moses’ words in the last week of his life are not just for the people standing in front of him and for their children. Jesus showed us that these words are powerful today for us. We can use these same words when Satan comes to tempt us. You can be sure he will come, and even now is crouching in wait.

Are you worried about tomorrow? Don’t worry about tomorrow. God will give you tomorrow’s food tomorrow. He will give you tomorrow’s instruction tomorrow. Today, only worry about obeying the instruction he has given you today. God is training you to rely on him more and more. He is training you to rely on yourself less and less.

God’s message to us today is to trust him totally and completely. He will feed us. He will show us our true character and reveal the depths of our hearts.

Not only that, but he will clothe us. For forty years in the desert the Hebrews never went without clothes or shoes. There was always food enough, and there were always clothes enough. Do you worry about clothes? Do you get stressed over clothes? Don’t. God doesn’t promise to you that you will always be fashionable, just that you will always be dressed.

God treats you like this because he treats you as a child. You are a child of God, so you are being taught how to be a child of God.

In my home country the highest social classes have private schools where they teach their children the things they need to know to behave as high-class people. In the same way, God teaches his precious children the things they need to know to live as his precious children.

God promises the chosen people a great life in the promised land, if they totally obey him.

God promises you a great life in heaven, if you obey him in all things.

We are taught in verse six that the way to obey God’s commands is “by walking in his ways and fearing him.”

You might stumble over the word ‘fear’ in this verse. We keep talking about how God is love and he treats us as his children. We aren’t afraid of God. We should be afraid of God though, but not in the way we are afraid of spiders or snakes.

In Isaiah 43 God says, “Do not be afraid, for I have ransomed you. I have called you by name; you are mine.”

Do not be fearful that God will cause any harm to you the way you fear terrorism or war or disease.

Acts 9:31 – “The church then had peace throughout Judea, Galilee, and Samaria, and it became stronger as the believers lived in the fear of the Lord. And with the encouragement of the Holy Spirit, it also grew in numbers.”

This is a different fear. This is reverence. The fear of God is an attitude of respect, a response of reverence and wonder. It is the only appropriate response to our Creator and Redeemer.

Deuteronomy 8:11 – “But that is the time to be careful! Beware that in your plenty you do not forget the Lord your God and disobey his commands, regulations, and decrees that I am giving you today.”

If you ever forget God, you will be destroyed. So verse 18 says always remember God. “Remember the Lord your God. He is the one who gives you power to be successful, in order to fulfill the covenant he confirmed to your ancestors with an oath.”

I’ll be back in September, until then walk one day at a time and don’t forget God. Bless you. We are going to miss you.

Just trust God, it will all turn out right in the end. See in September.

Amen 아멘

Posted in Sermon - English | Tagged , , , , , | Leave a comment

주님을 따르시고

 

모세는 죽어가고 있습니다. 곧 죽으려고 합니다.

그는 40년 동안 선택 받은 사람들을 이끌며, 신명기는 모세의 이별 메세지입니다. 이것은 사실, 일 주일 이상 전달해온 세 부분의 이별 메시지로 되어 있습니다. 오늘 이 부분은 2차 담화의 부분과 모세의 삶 중 마지막 주의 셋째 날이 아마 주어졌을 것입니다.

Deuteronomy 8:1–6

설교의 대부분은 613 법에 대한 것이지만 8장은 격려하는 방향으로 전환합니다.

첫 담화에서, 모세는 이스라엘 자녀들이 왜 11일 여정이 13780일이 걸렸는지를 알려줍니다. 그는 그들의 부모님이 믿음을 읽었고 하나님을 믿지 않았다는 이유였다고 말했습니다. 그래서 그들은 그들 부모처럼 되지 말아야 합니다. 그들이 믿음을 지키면 그들은 이 땅에 머물 수 있을 것입니다.

두번째 담화 부분에서, 모세는 그들에게 순종이 필요하다고 계속 상기시켜줍니다. 그는 순종 없이는 하나님께서 그의 약속을 전달할 수 없습니다. ‘만약’ , ‘그러면’ 단어는 1절의 형식입니다.

‘If’ you “obey all the commands”, ‘then’ “you will live and multiply, and you will enter and occupy the land the Lord swore to give your ancestors.”

‘만약’ 당신이 “모든 계명을 지켜랴” 하면, ‘그러면’ “당신은 번성하게 살 것이며 당신의 조상에게 주기로 주님께서 약속하신 땅을 들어가서 세울 수 있을 것입니다.”

그들이 필요한 단 하나는 하나님께 순종하는 것입니다. 그들이 필요한 단 하나는 하나님을 경외하는 것입니다. 약속하신 땅에서 적들을 두려워 할 필요는 없습니다. 히브리인들은 하나님과 사막에서 40년 동안 안전했습니다. 우리는 단지 하나님께서 하신 모든 것들을 매일 기억해야 합니다.

모세는 2절~4절에서 하나님께서 히브리인들을 단련하는데 40년을 쓰셨다는 것을 말합니다. 그들은 미래에 힘든 일이 생길 때 이것을 기억해야 합니다. 모세는 하나님께서 “너를 시험 하사 네 마음이 어떠한지” 그리고 그들이 하나님 순종 하는 지를 알아내고자 하심을 말합니다.

당신은 왜 하나님이 이렇게 해야 할 필요가 있는지 궁금해 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은 그들의 성격을 이미 알고 있습니다. 왜 하나님은 확인하기 위해 그들을 시험할 필요가 있는가? 이것을 표현하는 다른 방법은 하나님께서 마음속에서 부터 끄집어 내시려고 행동 하신 것을 말합니다. 하나님께서 사람들이 마음이 어떠한지 자신들이 잘 알기 위해 어떠한 상황에 두 실 때가 있습니다.

하나님은 그 들의 마음 속을 알고 계셨지만, 그들은 몰랐습니다. 하나님은 숨겨 있는 것을 드러내 보이려고 , 이것은 항상 우리의 삶 속에서 하나님께서 하시는 일의 일부입니다.

헤리 포터 작가 Joanne Rowling은 그녀의 삶에서 그녀의 자신의 경험을 말합니다. 불운의 연속 이후에, 그는 홀 어머니로 가난하게 살았습니다. 일과 결혼을 포함한 삶 전반적인 면에서 실패하였습니다. Rowling은 밑 바닥의 삶에서 그녀 자신이 누구이거나 무엇을 할 수 있는 지에 대해 환상이나 허상은 더 이상 없었다고 말합니다. 마침내 그녀는 자신이 누구인지 알았습니다.

그 시점에서, 그녀는 그녀의 인생에서 중요한 단 하나에 집중을 할 수 있었습니다. 기독교인 Rowling은 세상의 모든 거짓들이 없어진 후에야, 그녀는 견고한 토대 위에 서 있을 수 있었습니다. 이 토대 위에서 그녀는 혼자 번창할 수 있었습니다.

하나님께서 40년 동안 히브리 노예들에게 사막 경험을 시키신 것과 같습니다.

그들은 그들 힘으로는 먹을 수 없다는 것을 배웠습니다. 매일 하나님께서 날마다 하루 치의 충분한 음식을 주셨습니다. 저는 주 기도문을 할때마다 이것을 상기시킵니다. “날마다 일용한 양식을 주옵시고.”

사막에서, 이 음식은 ‘무엇인가’ 라는 의미로 만나라고 불렸습니다. 하나님은 그들이 전적으로 그에 의존해야 한다는 것을 가르치고 있었습니다. 우리들 대부분은 자립을 선호 하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만약 당신이 미국에서 왔다면, 당신은 영국으로부터 독립 선언에 대해 자랑스러울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의존에 대해 가르치려고 하십니다.

그러나 이것은 단지 빵이 아닙니다. 만나는 하나님의 말입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유혹하는 마귀를 꾸짖을때 이렇게 말씀하셨다. “성경에는 사람이 빵으로만 살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모든 말씀으로 살아야 한다.” 마태복음 4장 4절에, 예수님께서는 오늘 인용한 성경 말씀을 하고 계셨습니다. 예수님은 신명기 8잘 3절 – “사람이 빵으로만 살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모든 말씀으로 살아야 한다는 것을 여러분에게 가르치기 위해서였다.” 것을 인용하고 있었습니다.

그의 삶의 마지막 주에 모세의 말은 단지 그 앞에서 서 있는사람들과 그의 자녀들을 위한 것이 아닙니다. 예수님께서는 이러한 말들은 오늘날 우리에게도 힘이 있다는 것을 우리에게 보여줬습니다. 우리는 사탄이 우리를 유혹할 때에 똑 같은 말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은 그가 올 것이라고 확신 할 수 있으며 심지어 지금도 기다리는 중입니다.

여러분은 내일에 대해 두려운가요? 내일을 걱정하지 마세요. 하나님께서는 당신에게 내일 음식은 내일 주실 것입니다. 하나님은 여러분에게 내일의 지시는 내일 주실 것입니다. 오늘은 단지 하나님께서 주신 지시에 순종하시면 됩니다. 하나님은 여러분에게 더욱 더 의지할 수 있도록 가르치고 계십니다. 하나님은 여러분이 점 점 더 자신을 더 의지 하지 않도록 가르치고 계십니다.

오늘 우리에게 하나님의 메시지는 하나님을 전적으로 완전하게 믿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먹일 것입니다. 하나님은 우리에게 진실한 성질을 보이실 것이며 우리 마음의 깊이를 드러내게 하실 것입니다.

그 것 뿐만 아니라, 그는 우리를 입히십니다. 사막에서 40년동안 히브리인들은 옷과 신발 없이 살지 않았습니다. 항상 음식은 충분했으며 옷도 충분히 있었습니다. 당신은 옷에 대해 걱정하시는 건가요?

옷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으시나요? 그러지 마세요. 하나님은 여러분이 항상 유행하는 옷을 주실 꺼라고 약속하시지는 않지만 항상 옷을 입히실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여러분을 어린아이 다루시는 것 처럼 다룹니다. 여러분은 하나님의 자녀이므로 어떻게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지를 배우고 있습니다.

내 나라에서는, 가장 높은 사회적 계급의 사람들은 그들이 상류계급 사람들처럼 행동하는데 필요한 것들을 자녀들에게 가르치는 사립 학교가 있습니다. 똑 같은 방법으로, 하나님께서는 그의 귀한 자녀들에게 그의 귀한 자녀처럼 살게 하도록 그들이 필요한 것들을 가르치고 계십니다.

하나님께서는 그들이 그를 전적으로 순종 한다면 선택 받은 사람들에게 택한 땅과 위대한 삶을 주기로 약속 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여러분이 전적으로 순종 한다면 여러분은 천국에서 위대한 삶을 주실 것이라고 약속하셨습니다.

우리는 6절에서 “여호와의 명령을 지키고 그분의 뜻을 따라 살며 그분을 두려운 마음으로 섬기십시오.”라고 배웁니다.

당신은 이 구절에 “두려움”이라는 말에 약간 문제가 있을 수 도 있습니다. 우리는 어떻게 하나님께서 사랑하고 우리를 친 자식처럼 다루는 것에 대해 계속 말합니다. 우리는 하나님을 무서워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생각을 두려워 해야 하지만, 우리가 거미나 뱀을 무서워하는 방식으로는 아닙니다.

“Do not be afraid, for I have ransomed you. I have called you by name; you are mine.”

이사야 43정에서 하나님은 “너는 두려워 하지 말라 내가 너를 구원하였고, 내가 너를 지명하여 불렀으니 너는 내 것이라.”

하나님께서 당신이 공포, 전쟁 또는 질병을 두려워 하도록 어떠한 해로움을 일으키지 않으므로 두려워 하지 말아라.

Acts 9:31 – “The church then had peace throughout Judea, Galilee, and Samaria, and it became stronger as the believers lived in the fear of the Lord. And with the encouragement of the Holy Spirit, it also grew in numbers.”

“이렇게 해서 교회는 유대와 갈릴리와 사마리아 온 지방에서 평안을 누리며 성장해 갔다. 온 지방에서 평안을 누리며 성장해 갔다. 그리고 주님을 두려워하고 성령님의 위로를 받으며 그 수가 점점 더 늘어나고 있었다.

이것은 다른 두려움입니다. 이것은 숭배입니다. 하나님의 경외는 존경의 태도이며 숭배의 응답이며 그리고 경이로움입니다. 이것은 우리 창조주와 구원자에게 응답하기에 가장 적절한 것입니다.

Deuteronomy 8:11 – “But that is the time to be careful! Beware that in your plenty you do not forget the Lord your God and disobey his commands, regulations, and decrees that I am giving you today.”

신명기 8장 11절 – “여러분은 오늘 내가 가르치는 여호와의 모든 법과 규정을 어기고 여러분의 하나님 여호와를 잊어버리지 않도록 조심하십시오.”

“Remember the Lord your God. He is the one who gives you power to be successful, in order to fulfill the covenant he confirmed to your ancestors with an oath.”

만약 여러분이 하나님을 영원히 잊어버린다면, 여러분은 무너질 것입니다. 그래서 18절은 항상 하나님을 기억하라고 합니다.네 하나님 여호와를 기억하라 그가 네게 재물 얻을 능력을 주셨음이라 이 같이 하심은 네 열조 에게 맹세하신 언약을 오늘과 같이 이루려 하심 이니라

나는 9월에 돌아올 것이며, 그때까지 하루에 하루만 걸어가고 하나님을 잊지 마세요. 여러분을 축복합니다. 우리는 여러분을 그리워 할 것입니다.

단지 주님을 따르시고, 나중에는 다 잘 될 것입니다. 9월에 만나요.
Amen 아멘

Posted in Sermon - Korean | Tagged , | Leave a comment

Are you ready?

Isaiah 8:11–22

Are you ready? What are you ready for? Are you ready for anything?

A few weeks ago, there was a lost dog. She was quite cute. My neighbours found the dog and tied it outside their restaurant, hoping someone might recognise it. On the spur of the moment, Yuri and I asked permission to take it for a walk. We walked two blocks, turned right up a small side street and spoke to the first random stranger we met.

He had a dog and was a bewildered by our approach. He tried to ignore us and walk on. He seemed to think we wanted his dog. Just then heads began to poke over the tall wall next to us. Several boys had heard us. They looked at us and the dog. They recognised the dog and next moment his owner had clambered over the wall to join us. Happy reunion.

If we hadn’t responded to the nudge of the Holy Spirit at each stage, it couldn’t have happened. God showed us how he cares for even the smallest among us. And how we must be prepared to listen to his voice at all times.

Many years ago a rich nation sent astronomers to Africa to study the transit of Venus. Preparation to view this great sight had been going on for months. There was a critical moment when the sun, Venus and the earth were all in line. Every astronomer knew that at that moment his eye must be at the smaller end of the glass if he would see the planet go flying past the larger end. If he should miss that moment, no power on earth could bring the planet back again. The world is full of these moments.

Galileo studied the eye of an ox and beheld the principle of the lens. Watt looked at the tea- kettle lid as it was lifted by steam. Columbus saw the wind’s direction and knew there was
land not far away. The difference between these men, to whom the world is indebted, and many others is this. The others looked at the oxen’s eyes and were unmoved. They allowed the tea kettle to boil without it making an impression upon them. They allowed the wind to blow without leading them to any shore. The opportunity for greatness is gone. There is not a person in the world but to whom at some time a great opportunity has been given, and for the use or abuse of it we shall be called to a strict account.

When Jesus first saw Jerusalem on Palm Sunday, the day of his triumphant entry, he wept. Why did he weep. It was not for himself but because they were not prepared and had missed their moment.

Luke 19:42 – “How I wish today that you of all people would understand the way to peace. But now it is too late, and peace is hidden from your eyes.”

Nehemiah was leading the work to rebuild the walls of Jerusalem. It was going well. When Sanballat and Tobiah and the Arabs, Ammonites, and Ashdodites heard that the work was going ahead and that the gaps in the wall of Jerusalem were being repaired, they were furious. They all made plans to come and fight against Jerusalem.

So inspired by God’s guidance, Nehemiah prepared the people.

Nehemiah 4:17 – “The laborers carried on their work with one hand supporting their load and one hand holding a weapon.”

From that moment, they kept their swords with them at all times and the work was completed.

Just as we cannot tell at any moment what danger may be coming on us, so we cannot tell at any moment what blessing from God may be coming on us. Those Jews, in the day of their visitation, were blind, and they rejected Christ. It was Christ they rejected. Christ was there, not in anger, but in love; not to judge, but to save. The power of the Lord was present, not to destroy, but to heal them. They would have none of him.

God’s instruction to me in 2 Timothy 4 burns in my heart: “Be prepared, whether the time is favorable or not. Patiently correct, rebuke, and encourage your people with good teaching.”

The instructions continue this way. “You should keep a clear mind in every situation. Don’t be afraid of suffering for the Lord. Work at telling others the Good News, and fully carry out the ministry God has given you.”

Do you think this warning is only for me? Do you think that your pastor is the only one who must prepare himself? I am sure you know it is all of us who must be preparing ourselves all the time. What will you do when I’m not here? Is that the time to start preparing? No, that time is too late. I’m going away soon. Next week will be my last Sunday.

After that you won’t see me. If God allows me the blessing, I will return. If you stand firm, you will see me again in September.

Take seriously the words of Isaiah in our reading today.

Isaiah 8:13 – “Make the Lord of Heaven’s Armies holy in your life. He is the one you should fear. He is the one who should make you tremble. He will keep you safe.”

How do you make God holy in your life? You trust in him. You believe in him. Not just sometimes, but at all times. We don’t make God holy. Obviously God is already holy. We live our lives in ways that give honour to his holiness.

The force of this was that the people should not fear the coming Assyrians. They should not fear what the invading army might do to them. They should not fear the king of Assyria.

If they feared any of those things it showed that they did not trust in God. It would show that God was not holy in their lives. When God is welcomed into our lives and we keep his presence in our lives holy, he fights our battles. This is what happened with Nehemiah. They kept working on the wall, building it up. They kept their swords at hand ready for a fight.

In fact we are taught later that this prophecy is not just about God, but about Jesus. When we spend our lives for Jesus, living lives that honour him, we are kept safe.

Verse 16 tells us to “Preserve the teaching of God; entrust his instructions to those who follow me.”

We are only going to be prepared for danger or for blessing when we live close to God and practice daily listening to him. Scripture tells us that the sword is truth. We need the truth. But Scripture also tells us we need the Gospel.

Ephesians 6 says we must take up ‘the sword of the Spirit, which is the word of God’. It also says to put on Gospel shoes. Verse 15: “For shoes, put on the peace that comes from the Good News so that you will be fully prepared.”

When Paul wrote this he may have been looking at the armour of the Roman soldier he was chained to. His shoes would have had strong metal studs so that when he was standing with his shield the enemy could not push him back. He would not slip. He would stand firm.

When the enemy comes against you, will you be wearing non-slip shoes of Gospel truth so that you aren’t pushed back. Will you have your sword of truth in your hand to defeat his lies?

When the devil comes, you won’t have time to learn the good news. It must be living in you.

That is what it means to have God holy in your life. You are prepared for anything.

You are ready to go and find the owner of a lost dog. Your are ready to stand against false prophets without slipping. You are ready when I go away, and you will still be here when I get back.

At every chance, tell people the Good News that Jesus has come to save them. Don’t miss the chance. At every moment be ready to stand firm in the Gospel, and not be pushed back by lies.

Isaiah 8 is the inspiration for 1 Peter 3:15 – “Instead, you must worship Christ as Lord of your life. And if someone asks about your hope as a believer, always be ready to explain it.”

This verse is not talking about knowledge. It is talking about action. It’s about how you live. It means to recognise, in word and deed, the full holiness of Jesus, and therefore to treat him with due awe.

Being always ready to explain the Good News is the consequence of sanctifying Christ within by the worship of living a pure life. Then no moment, no questioner shall find us unprepared to speak with freedom of our hope in Jesus.

You don’t have to be an expert in the Bible. That’s not what the Bible is saying. It does not say that every Christian ought to know why he is a Christian, but that every Christian’s own life ought to be so free from taint, so conscious of Christ enshrined within, as to cause him no misgiving in defending the faith. If you live this way then you will always be ready.

Amen 아멘

Posted in Sermon - English | Tagged , , , , , | Leave a comment

준비가 되었나요?

Isaiah 8:11–22

여러분은 준비가 되었나요? 무엇에 대해 준비가 되었나요? 어떤 일에도 준비가 되어 있습니까?

몇 주 전에, 길을 잃은 개가 한 마리 있었습니다. 그 강아지는 매우 귀여웠어요. 저의 이웃이 그 개를 발견하고 주인이 알아보고 찾아가 주길 바라며 식당 바깥 쪽에 묶어 두었습니다. 충동적으로 , 유리와 저는 그 개를 산책 시키는 것을 허락 받았습니다. 두 블럭을 걸어, 오른쪽 작은 길로 돌았을 때 처음 만나는 행인에게 말을 걸었습니다.

그에게는 이미 개가 있었고 우리가 다가가려 하자 당황해 하더군요. 그는 우리를 피하려고 했고 계속해서 자기의 길을 걸어 갔습니다. 아마도 우리가 자신의 개를 원한다고 생각했던 것 같습니다. 그러고 나서 우리는 옆의 높은 담벼락을 지나갔습니다. 몇 명의 남자 아이들이 저희의 소리를 들었습니다. 그 아이들이 저희와 개를 쳐다보고 있었지요. 그 아이들은 곧 개를 알아보았고 잠시 후 강아지의 주인이 우리를 만나기 위해 벽 쪽으로 올라 왔습니다. 행복한 재회의 순간이었죠.

만약, 우리가 삶의 순간 순간마다 이러한 성령의 속삭임에 반응하지 않았다면, 이러한 일은 일어나지 않았을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 중 가장 작은 것들도 돌보신다는 것을 보여 주셨습니다. 그리고 우리가 하나님의 음성을 듣기 위해 항상 준비되어 있어야 함을 알게 하셨습니다.

수 년 전에 한 부유한 나라가 아프리카에 천문학자들을 보내 금성의 이동 경로에 관한 연구를 하였습니다. 이 거대한 광경을 목격하기 위해 수 달 전부터 준비했습니다. 태양, 금성, 그리고 지구가 일직선상에 놓이는 결정적인 순간이 그 때에 일어났던 것입니다. 모든 천문학자들은, 자신들이 그 행성의 이동을 가장 넓게 관측하기 위해서는 그들이 망원경의 유리의 가장 좁은 끝 부분에 있어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었던 것이지요. 만약 그 순간을 놓치게 되면, 그 어떤 힘으로도 그 행성을 되돌아 오게 할 수 없지요. 이 세상은 이러한 순간들로 가득 차 있습니다.

갈릴레오는 소의 눈을 관찰하여 렌즈의 원리를 찾아냈습니다. 와트는 수증기에 의해 들리는 주전자의 뚜껑을 바라 보았습니다. 콜럼버스는 바람의 방향을 보고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육지가 있음을 알아 차렸습니다. 우리가 빚을 지고 있는 이런 사람들과 다른 일반인들과의 차이점은 이것입니다. 보통 사람들은 소의 눈을 보고도 감동을 받지 않습니다. 그들은 어떠한 인상도 받지 않은 채 그저 주전자가 끓도록 놓아 둡니다. 바람이 불어도 그것이 그들을 다른 나라로 인도해 줄 것을 기대하지 않습니다. 위대함으로 이끌 수 있는 기회는 가 버렸습니다. 이 세상에 위대한 기회가 주어지지 않는 사람은 단 한 사람도 없으며, 그 기회를 잘 사용했는지 혹은 남용 했는지에 관한 책임을 추궁 받을 것에 대해 예외가 없습니다.

예수 님께서 종려 주일에 예루살렘 보시면서, 그 날이 그의 입성을 맞이하는 영광스러운 날이었지만, 슬피 우셨습니다. 왜 그러셨을까요? 그것은 자신을 위한 슬픔이 아니라 예루살렘의 백성들이 준비 되어 있지 않아 자신들의 기회를 놓친 것에 대한 슬픔이었습니다.

Luke 19:42 – “How I wish today that you of all people would understand the way to peace. But now it is too late, and peace is hidden from your eyes.”

누가복음 19:42 – “이르시되 너도 오늘 평화에 관한 일을 알았더라면 좋을 뻔하였거니와 지금 네 눈에 숨겨 졌도다.”

느헤미야는 예루살렘의 성벽을 재건하는 일을 지휘했습니다. 그 일은 잘 진행 되어 가고 있었지요. 하지만 산발랏과 도비야와, 아랍인들과, 아랍인들과, 암몬인들과, 아스돗 사람들이 성벽 재건이 진행되고 있고 무너진 곳들이 보수되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격분했습니다. 그들은 예루살렘을 공격할 계획을 모두 세웠습니다.

하나님의 인도하심에 충만했던 느헤미야는 사람들을 준비 시켰습니다.

Nehemiah 4:17 – “The laborers carried on their work with one hand supporting their load and one hand holding a weapon.”

느헤미야 4:17-” 성을 건축하는 자와 담부하는 자는 다 각각 한 손으로 일을 하며 한 손에는 병기를 잡았는데.”

그 순간부터, 그들은 항상 검을 지니고 다녔고 성벽 재건은 완성 되었습니다.

우리에게 언제 어떤 종류의 위험이 닥칠지 모르듯이, 동일하게 하나님으로부터 어떤 축복이 우리에게 올지 모릅니다. 그리스도께서 그들 가운데 계시는 동안, 그 당시 유대인들의 눈은 멀었습니다. 그들이 거절한 것은 그리스도였습니다. 그리스도께서는 진노가 아닌 사랑으로, 정죄가 아닌 구원을 위해 거기에 계셨습니다. 하나님의 권능이 파괴하는 것이 아니라 치유하기 위해서 그 것에 실재 했었습니다. 그러나 그들은 그를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디모데후서 4:2에 있는 하나님의 말씀은 저의 마음을 뜨겁게 합니다. “너는 말씀을 전파하라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항상 힘쓰라. 범사에 오래 참음과 가르침으로 경책하며 경계하며 권하라.”

그 말씀을 이렇게 이어집니다. “그러나 너는 모든 일에 신중하며 고난을 받으며 전도자의 일을 하며 네 직무를 다하라.”

이 말씀이 단지 저에게 주시는 권고의 말씀일까요? 여러분의 목사님들만이 자신들을 준비해야 할까요? 우리 모두가 자기 자신을 정비해야 한다는 사실을 여러분 모두가 아실 것이라 저는 확신합니다. 제가 이 곳에 없을 때 무엇을 하시겠습니까? 지금이 준비해야 할 때인가요? 아니요, 이미 때가 늦었습니다. 저는 곧 떠납니다. 다음 주일이 저의 마지막 주일입니다.

그 다음에 저를 보지 못할 것입니다. 만약 하나님께서 저에게 축복을 허락하신다면, 저는 돌아올 것입니다. 여러분이 견고하게 서 계시면, 9월에 저를 다시 볼 것입니다.

오늘 본문에 나온 이사야의 말에 귀를 기울이시기 바랍니다.

Isaiah 8:13 – “Make the Lord of Heaven’s Armies holy in your life. He is the one you should fear. He is the one who should make you tremble. He will keep you safe.”

이사야 8:13 – “만군의 여호와 그를 너희가 거룩하다 하고 그를 너희가 두려워하며 무서워 할 자로 삼으라.”

여러분의 삶에서 어떻게 하나님을 거룩하게 하십니까? 여러분이 하나님을 신뢰하고 믿으면 됩니다. 가끔이 아니라 항상 말입니다. 우리는 하나님을 거룩하게 하지 못합니다. 사실 하나님은 이미 거룩하십니다. 우리는 그 분의 거룩함에 영광을 돌려 드리기 위해 우리의 삶을 살아갑니다.

이것은 요점은 사람들이 쳐들어 오는 앗수르를 두려워 하는 것이 아닙니다. 침략하는 군대가 그들에게 어떻게 할 것인 가를 두려워 해서는 안 됩니다. 그들은 앗수르를 두려워하면 안 됩니다.

만약 그들이 두려운 마음을 갖는다면 그것은 그들이 하나님을 신뢰하지 않음을 드러냅니다. 그것은 그들의 삶에서 하나님의 거룩하심을 드러내지 않습니다. 하나님께서 우리의 삶에서 환영 받으실 때, 우리의 삶에 임재하신 하나님을 거룩하게 하는 것이고, 하나님께서 우리의 싸움을 대신해서 싸워 주십니다. 이것이 느헤미야에게 일어났던 일입니다. 그들은 성벽 재건을 계속했고, 마침내 모두 세웠습니다. 그들은 전투에 대비하기 위해 한 손에는 검을 들었습니다.

후에 우리가 배웠듯이, 이 예언은 하나님에 대해서 뿐 아니라 예수님에 대한 것이기도 합니다. 우리가 예수님을 위해 우리의 인생을 살고, 그 분에게 영광을 돌리면 우리는 안전합니다.

16절에서는 이렇게 말합니다. “ 너희 증거의 말씀을 싸매며 율법을 내 제자들 가운데에서 봉함하라.”

하나님과 가까이 살아갈 때, 우리는 위험과 축복에 준비되어 있어야 하고 매일 하나님의 음성 듣기를 연습해야 합니다. 성경에서 검은 진리라고 말합니다. 우리에게 진리가 필요합니다. 그러나 말씀에 우리에게는 복음이 필요하다고 또한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에베소서 6장에 우리는 ‘성령의 검이 필요한데 그것이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합니다. 또한 복음의 신발을 신어야 한다고 말합니다. 15절: “평안의 복음의 예비한 것으로 신을 신고.”

바울이 이것을 적을 때 아마도 그가 얽매여 있는 로마 군사의 갑옷을 보고 썼을 것 같습니다. 그 군사들의 신발에는 자신이 방패를 들고 서 있을 때 적들이 와서 밀어도 뒤로 밀리지 않도록 지지해 주는 강한 금속 징이 있었을 것입니다. 그럼 그는 밀리지 않고 견고하게 서 있을 수 있었겠죠.

당신의 적이 당신에게 대항해서 다가올 때, 여러분이 뒤로 밀리지 않을 미끄럼 방지 복음의 신을 신겠습니까? 그의 거짓 들을 방어할 진리의 검을 갖겠습니까?

악마가 오면, 여러분은 복음을 배울 시간이 없습니다. 복음이 여러분 안에 이미 살아 있어야 합니다.

이것이 우리의 삶에서 하나님을 거룩하게 하는 것의 의미입니다. 모든 일에 대해 여러분이 준비되어 있는 것입니다.

여러분이 길 잃은 개와 함께 가서 그의 주인을 찾아주는 일에 준비되는 것입니다. 미끄러지지 않고 거짓 선지자들의 말에 넘어지지 않고 서 있는 것입니다. 내가 떠나도 여러분이 준비되어 내가 돌아왔을 때 이 자리에 있는 것입니다.

기회가 닿는 대로, 예수님께서 그들을 구원하기 위해 오셨다는 복음을 말하는 것입니다. 기회를 놓지지 마십시오. 모든 순간 복음 안에서 견고히 서고 거짓에 밀리지 마십시오.

“Instead, you must worship Christ as Lord of your life. And if someone asks about your hope as a believer, always be ready to explain it.”

베드로전 3:15은 이사야 8장에 근거하여 말합니다. “너희 마음에 그리스도를 주로 삼아 거룩하게 하고 너희 속에 있는 소망에 관한 이유를 묻는자에게는 대답할 것을 항상 예비하되 온유와 두려음으로 하고.”

이 말씀은 지식에 관하여 이야기하는 것이 아닙니다. 행동에 대해 이야기 합니다. 여러분이 어떻게 살아갈 것인 가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그것은 말씀 안에서 행위로, 예수님의 완전한 거룩하심을 인식하고 그 분을 경외하는 것입니다.

복음을 설명하도록 항상 준비되는 것은 순결한 삶을 사는 가운데 그리스도를 거룩하게 하는 결과입니다. 우리는 항상, 그 누가 질문을 하든지, 예수님 안에 있는 우리의 소망에 대해 자유롭게 이야기할 준비가 되어 있는 것입니다.

여러분이 성경에 대해 전문가가 될 필요는 없습니다. 성경은 그렇게 말하지 않습니다. 성경은 우리에게 모든 그리스도인들이 왜 자신이 그리스도인 인가에 대해 알 필요는 없지만, 그리스도인 의 삶이 오염으로부터 떨어져 있고, 자신 안에 있는 그리스도를 소중히 간직하고 있기에 자신의 믿음을 어떻게 변론 할 것인가에 대한 의혹 혹은 불안감을 가질 필요가 없다고 말합니다. 만약 여러분이 이런 삶을 살고 있다면 여러분은 이미 준비되어 있는 것입니다.

Amen 아멘

Posted in Sermon - Korean | Tagged , | Leave a comment

The Lord our God is one

Matthew 6:19–33

“Hear, O Israel:
“The Lord our God, the Lord is one.”

These are the first words of the Shema. The Shema is one of only two prayers that are specifically commanded in the Old Testament. (The other is Birkat Ha-Mazon – grace after meals.) It is the oldest fixed daily prayer in Judaism, recited morning and night since ancient times. The Shema appears in Deuteronomy 6:4.

This is the bedrock of Jewish belief. Our reading this morning is from the Sermon on the Mount. In it, Jesus is not straying from the bedrock. He is affirming the foundation of Judaism.

There is only one God. There are lots of false gods and demons, but only one Yahweh. Jesus says you can only serve one master. We have to choose which one. We may find our lives spinning out of control. We may find we want to get closer to God, but we don’t have the time. We may find ourselves too busy or too distracted. What has happened to us in these cases? Listen to Jesus’ words.

“No one can serve two masters.
“For you will hate one and love the other; you will be devoted to one and despise the other.
“You cannot serve God and be enslaved to money.” (Matthew 6:24)

There are some difficult words in this verse. Look at the word ‘serve’ in the first line. It means slave. It means to be owned by, whether you like it or not. It could mean to serve like a husband submitting to a wife. You can only belong to one master.

If you try to serve two masters, you will hate one of them. The word ‘hate’ is familiar to you. We think of hate as a strong emotion of dislike. We hate prejudice. We hate liars.

When Jesus was speaking, in the culture of his time, he used the Eastern mindset and vocabulary. ‘Hate’ did not always mean ‘hate’ as we generally use it today, in the sense of extreme hostility or intense dislike.

Especially when it used as a contrast to love, as here, it means love less. In Romans 9:13 for example the NIV says ‘Jacob I loved, but Esau I hated.’ Because of this meaning of hate, in the NLT this is translated as “I loved Jacob, but I rejected Esau.”

Jesus is not saying we will hate one of our masters. He is saying we will love one of them less than the other. We will always favour one master before the other. We will always be biased toward one master over the other.

It was normal in the culture of those times to reinforce your meaning by repeating yourself. So Jesus says we will be ‘devoted’ to one master and ‘despise’ the other. There is little problem knowing what devoted means, but despise can give us trouble. Despise is normally thought to mean intense dislike and even loathing. It also means to look down upon with contempt.

As students of the Bible, we should be aware that Jesus was not saying a person would be devoted to one master while intensely disliking or loathing the other master. Why would anyone have to hate or despise someone just because he loved or was devoted to someone else? That does not make sense. Jesus was making the simple statement that if a person had two masters, he would often be devoted to one and end up ignoring the other.

When Paul writes personal advice to Timothy, he uses the same Greek word that was translated despise. “Don’t let anyone think less of you because you are young.” (1 Timothy 4:12) Paul told Timothy not to let anyone ignore him just because he was young.

When Jesus was crucified, he did not hate the shame. He ignored it. Hebrews 12:2 uses the same Greek word. Jesus shows us how we should live. If we are to be true followers of Jesus, we will have to ignore the shame and mistreatment we endure.

The next difficult part is the phrase “enslaved to money”. You may be familiar with the King James version: “Ye cannot serve God and mammon.” The word ‘mammon’ was originally not translated. It is the actual word Jesus spoke in his native language, Aramaic. Mammon is an Aramaic term for wealth, property, or anything of value. ‘Wealth’ is probably a better translation of mammon than ‘money’. The Greeks had other words for money, but the Bible doesn’t use them. That ought to tell us something important.

Jesus is talking about mammon as if it were a god. People of the time often thought of concepts as gods. Abundantia was the divine personification of abundance and prosperity, Aequitas (Equity) was the divine personification of fairness, and Bonus Eventus was the divine personification of “Good Outcome”.

It seems quite clear that Jesus is saying with this play on words that the you cannot be a servant of the one true God and not the false gods of possessions.

We decide, by what we think about and where we spend our time, energy and resources, who we follow in life: the Lord, or our “god” of stuff.

We need to examine our hearts to see if they are devoted to serving Jesus and seeking his kingdom above all else. Or are we slaves to other desires. Are we slaves to desires of the world. Are we thinking the way the world thinks. We cannot desire both. If we are greedy for anything other than Jesus and his kingdom, we are not paying enough attention to God. We are ignoring the one true God.

Following Jesus is not easy. It isn’t just as simple as saying you are a Christian and attending church on Sunday. Being a disciple is about what we are thinking of first every single day, all day. When you have to choose, do you automatically choose God first. What is your mammon? What are the things in your life that you want more than to do God’s will?

Do you stay up late at night and find it hard to wake up for church because of something you were doing. That might be you serving mammon. Do you have theories or ideas about life you won’t let go of even when they conflict with the Bible? That might be your mammon.

“Wherever your treasure is, there the desires of your heart will also be.” Matthew 6:21

Resist the devil and he will flee. Resist your mammon, and he will leave you. Are you a Christian? Do you have the spirit of Christ in you? You can resist your mammon. You can escape slavery to mammon when Jesus sets you free. You don’t have to go back.

But it is always a choice. You have to choose your slave master. You are not free. You are going to serve one or the other. Jesus says, ignore the siren call of mammon.

Help each other to ignore mammon. Encourage and love each other. Do you see a brother or sister caught be a false god, love them. Share the truth with them. We don’t look at a brother or sister struggling with enslavement to mammon and accuse them of not being a good Christian. We pray for them first. We love them. We talk to them and encourage them to reject mammon. People aren’t slaves to mammon because they are bad people. We are struggling with mammon because we are all sinners. But Jesus has the victory.

Jesus concludes with these words: “Seek the Kingdom of God above all else, and live righteously, and he will give you everything you need.” Matthew 6:33

If we follow the advice of Jesus, we won’t be troubled by false gods or by mammon.

Amen 아멘

Posted in Sermon - English | Tagged , , , , | Leave a comment

여호와는 단 한

마태복음 6:19-33

“Hear, O Israel:
“여러분, 잘 들으십시오.
“The Lord our God, the Lord is one.
“우리 하나님 여호와는 단 한 분밖에 없는 여호와이십니다.”

이것은 쉐마의 첫번째 문장입니다. 쉐마는 구약 계명 두 기도문 중의 하나입니다. (다른 것은 ‘비르캇 하 마존’ – 식사 후 은혜입니다.) 쉐마는 옛날부터 유대교에서 매일 아침 저녁 기도에 사용되는 가장 오랜된 기도문입니다. 쉐마는 신명기 6장 4절에 나옵니다.

이 쉐마는 유대교 믿음의 기초입니다. 오늘 말씀은 산상설교의 일부분으로, 예수님은 그 믿음의 기초를 벗어나지 않습니다. 오히려 유대교의 토대를 확고히 하고 계십니다.

오직 여호와 하나님은 한 분만 계십니다. 세상에는 많은 거짓 신들과 마귀들이 있지만 여호와 하나님은 오로지 한 분입니다. 예수님은 우리가 오직 한 주인만 섬길수 있다고 말씀하십니다. 우리는 선택해야 합니다. 선택을 잘못하면 우리의 생명이 위험에 처하게 될지도 모릅니다. 우리는 하나님에게 더 가까이 다가 가기를 원하지만 우리에겐 시간이 없습니다. 너무 바쁘거나 다른 곳에 한눈 팔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이러한 경우에 우리에게 어떤 일이 일어날까요. 예수님의 말씀에 귀 기울이세요.

“No one can serve two masters.
“아무도 두 주인을 섬길 수 없다.
“For you will hate one and love the other; you will be devoted to one and despise the other.
“그렇게 되면 한편을 미워하고 다른 편을 사랑 하든가 아니면 한편에게는 충성을 다하고 다른 편은 무시하게 될 것이다.
“You cannot serve God and be enslaved to money.”
“너희는 하나님과 재물을 함께 섬길 수 없다.” (Matthew 6:24)

이 말씀에는 다소 어려운 부분이 있습니다. 첫번째 줄의 ‘섬긴다’는 말을 보세요. 그 말은 노예를 의미합니다. 당신이 좋든 싫든 누군가에 의해 소유 된다는 걸 의미합니다. 아내에게 복종하며 섬기는 남편의 경우와 같은 의미 일수도 있습니다. 여러분은 오직 한 주인에게만 속할 수 있습니다.

만약 여러분이 두 주인을 섬기고자 한다면, 두 주인중 하나를 미워하게 될 것입니다. ‘hate’란 말은 우리에게 친숙한 말입니다. 우리는 감정적으로 강하게 싫어할 때 hate를 떠올립니다. 우리는 선입견을 싫어합니다. 우리는 거짓말 장이들을 미워합니다.

그러나 그 당시 문화적 배경에서 예수님은 동양 적인 사고방식과 어휘를 말씀에 사용하셨습니다. ‘Hate’는 그 당시에는 우리가 요즘 쓰는 것 같은 극심한 적대 관계나 누군 가를 싫어하는 의미로 사용된 것이 아니었습니다.

특히 그 말이 여기처럼 사랑에 반대되는 의미로 쓰일 때는, 그 의미는 덜 사랑한다는 뜻입니다. 예를 들면, NIV성경 로마서 9장13절에서 ‘내가 야곱은 사랑하였고, 에서는 미워하였다’라고 합니다. 그런데 ‘hate’의 의미를 살려서 NLT버젼 에서는 이렇게 번역됩니다. “나는 야곱은 사랑하였으나, 에서의 사랑은 거절하였다.”

예수님은 우리가 주인들 중 하나를 미워할 것이라고 말씀하시는 것이 아니라, 두 주인 중 한 주인을 다른 주인보다 덜 사랑하는 것이라고 말씀하십니다. 우리는 둘 중 한 주인에 늘 호의적이며, 다른 주인에 비해 그 한 주인을 늘 편들게 됩니다.

당시 문화적 배경에서는 여러 번 반복하여 그 의미를 강하게 만드는 것이 일반적이었습니다. 그래서 예수님은 우리가 한 주인에게 ‘헌신’하게 되면 다른 주인을 ‘무시’하게 될 것이라고 말씀하십니다. 헌신의 의미는 명확하지만, 무시라는 말은 우리를 헷갈리게 할 수 있습니다. 무시는 보통 굉장히 싫어하는 것이나 심지어 혐오하는 의미를 쓰이니깐요. 무시는 누군 가를 경멸하며 깔보는 것을 의미합니다.

우리는 성경을 배우는 사람으로서, 예수 님은 어떤 이가 한 주인에게 헌신하는 반면, 다른 주인을 굉장히 싫어하거나 혐오하는 것이라고 말씀하시는 것이 아니라는 걸 알아야 합니다. 그가 한 사람을 사랑하고 헌신한다고 해서, 왜 다른 누군 가를 미워하거나 무시해야 하는 것일까요? 그것은 상식에 어긋납니다. 예수 님은 만약 우리에게 두 주인이 있다면, 한 주인에게 늘 헌신하게 되고 결국 다른 주인의 말은 무시하게 될 것이라는 이해하기 쉬운 말씀을 하셨습니다.

바울은 디모데에게 보내는 사적인 편지에서 ‘무시’라고 번역된 그리스어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대가 젊다는 이유로 아무도 그대를 업신여기지 못하게 하라.”(디모데전서 4:12) 바울은 디모데에게 그가 젊다는 이유로 아무도 그를 무시하지 못하게 하라고 애기 했습니다.

예수 님이 십자가 형을 당하셨을 때, 예수 님은 부끄러움을 미워하지 않으셨습니다. 다만 그것을 무시하셨을 뿐입니다. 히브리서12장2절에서 같은 의미의 그리스어가 사용됩니다. 예수 님은 우리가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보여주고 계십니다. 만약 우리가 진정한 그리스도인 이라면, 우리는 부끄러움과 우리가 당하는 고통을 개의치 않아야 할 것입니다.

오늘 말씀에서 다음으로 어려운 부분은 “돈의 노예가 된다”는 것입니다. 여러분에게 익숙할 지도 모르는 KJV(킹 제임스 버젼)을 보겠습니다 : “너희는 하나님과 재물을 함께 섬길 수 없다.” 여기서 ‘mammon(맘몬)’이란 말은 번역되지 않았습니다. 이 말은 예수님이 모국어인 아람어로 실제로 말씀하신 말입니다. 맘몬은 부, 재산 등을 뜻하는 아람어 입니다. ‘부’는 돈보다는 ‘mammon(맘몬)’의 뜻에 더 가까운 표현일 것입니다. 그리스어에는 돈을 의미하는 다른 말이 있지만, 성경에서는 돈을 나타내는 그 말들은 사용되지 않았습니다. 이것은 우리에게 중요한 것을 말해주고 있습니다.

예수님은 맘몬을 신이라고 생각하고 말씀하셨습니다. 그 당시 사람들은 개념을 신처럼 생각하곤 했습니다. Abundantia는 풍부함과 번영의 신성화된 표현이고, Aequitas(평등)는 공평함의 신성화된 표현이었으며, Bonus Eventus는“좋은 결과물”의 신성화된 표현이었습니다.

예수님은 이러한 상황에서는 여러분이 참된 하나님의 종이 될 수 없고, 오히려 거짓 재물 신들의 종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명확하게 말씀하고 계십니다.

우리는 우리가 무엇에 관해 생각 하는 가와 어디에 우리의 시간과 자원을 쓰는 지에 따라서 우리의 삶에서 주님을 따를 것인지 거짓 신을 따를 지를 결정합니다.

우리는 예수님을 섬기고 그의 나라를 구하는 것에 초점을 맞추고 있는지 우리 마음을 잘 살필 필요가 있습니다. 그렇지 않다면 우리는 다른 욕망에 사로잡힌 노예일 것입니다. 우리는 세상 적인 욕망의 노예인가요. 우리는 세상 사람들과 같은 방식으로 생각하고 있나요. 우리는 두 가지 모두를 바랄 수 없습니다. 만약 우리가 예수님과 그의 나라 외에 다른 것에 욕심을 가지면 하나님께 집중할 수 없습니다. 우리는 여호와 하나님을 무시하고 있는 것입니다.

예수님을 따르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닙니다. 당신이 크리스찬으로 주일에 예배 드린다고 말하는 것 처럼 단순한 것이 아닙니다. 제자가 된다는 것은 우리가 하루도 빼놓지 않고 매일 예수님을 따르는 것을 생각해야 하는 것입니다. 여러분은 선택의 순간이 오면 자연스럽게 여호와 하나님을 먼저 선택하시나요. 여러분의 맘몬은 무엇인가요? 여러분의 삶에 하나님의 뜻을 행하는 것보다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이 있나요?

여러분이 하고 있는 일 때문에 밤 늦게 까지 안자고 있다가 다음날 예배를 위해 일어나는 것이 어렵다고 느낀 적이 있으십니까. 그것이 바로 여러분이 섬기는 맘몬일 지도 모릅니다. 여러분에게 혹시 성경과 내용이 일치하지 않는 이론이나 생각이 있으신가요? 그것이 여러분의 맘몬일지 모릅니다.

“Wherever your treasure is, there the desires of your heart will also be.” Matthew 6:21

“네 보물이 있는 곳에, 네 마음도 있다.” (마태복음 6:21)

사탄에 맞서 싸우세요, 그러면 사탄은 도망갈 것입니다. 여러분의 맘몬과 싸우세요, 그러면 맘몬이 여러분을 떠날 것입니다. 여러분 안에 그리스도의 성령이 있으신가요? 그러면 맘몬에 맞서 싸울 수 있습니다. 예수님이 당신을 자유케 하실 때 여러분은 맘몬 으로 부터 벗어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은 이제 맘몬에게 빠지지 않을 것입니다.

그러나 항상 선택은 해야 합니다. 여러분은 주인을 선택해야 합니다. 여러분은 자유롭지 못합니다. 여러분은 둘 중 한 주인을 섬겨야 합니다. 예수님은 맘몬의 유혹을 무시하라고 말씀하십니다.

여러분 서로가 맘몬을 무시할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서로를 격려하고 사랑하세요. 주위의 형제, 자매가 거짓신에 사로잡혀 있을 때, 그들을 사랑하세요. 그들과 진리에 대해 나누세요. 형제, 자매가 맘몬과 한참 싸우고 있을 때 그들이 좋은 크리스찬이 아니라고 비난하면 안됩니다. 그들에게 맘몬을 거절하라고 격려하세요. 그들이 나쁜 사람들이어서 맘몬의 노예가 되는 것은 아닙니다. 우리는 모두 죄인이기 때문에 맘몬과 투쟁을 벌이는 것입니다. 하지만 예수님은 결국에는 승리하셨습니다.

“Seek the Kingdom of God above all else, and live righteously, and he will give you everything you need.” Matthew 6:33

예수님은 다음의 말씀으로 결론을 맺으십니다 :
“너희는 먼저 하나님의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하라, 그러면 이 모든 것을 너희에게 덤으로 줄 것이다.”(마태복음 6:33)

만약 우리가 예수님의 충고를 따른다면, 우리는 거짓신 혹은 맘몬에 의해 결코 흔들리지 않을 것입니다.

Amen 아멘

Posted in Sermon - Korean | Tagged , , | Leave a comment

Test the spirits

1 John 4:1–8

Our scripture today is seen by many people as the key part of the letter of First John.

First John was probably written by the Apostle John, who tradition holds is the author of the Gospel of John and the book of Revelation. John was born in the year six, and his brother James was also a disciple of Jesus.

John knew Jesus especially well. He may well have been a cousin of Jesus and was perhaps the disciple whom Jesus asked to care for Mary his mother. He was one of the inner circle, being the first disciple and the only disciple at the crucifixion of the Messiah.

John wrote this letter in his older age to correct some errors that had risen in the early church.

You may be eager to know what those errors were, but John was just as keen to not tell us. His focus is to show us the way to be right with Jesus whatever our error.

One of the possible errors at the time may have been to do with Jewish believers. They were being expelled from their synagogues, and so some denied Jesus was Messiah in order to be allowed back. But there were other problems in the church, and the focus here seems to be people who say they have a message from God when they don’t.

And so John starts this section by warning his readers. “Do not believe everyone who claims to speak by the Spirit.”

It was generally acknowledged by the Jewish people that the spirit of God was not the only spirit who could inspire people. We know from the Bible that although God at times would speak directly, at other times his messages came from angels. In general though we treat that as one source. The angels spoke with God’s authority and so what they said was in fact as if God had spoken.

There are also angels who do not speak with God’s authority. They belong to Satan and speak with Satan’s authority. If you listen to one of them it is as if your were listening to Satan himself.

John says there are many false prophets. Many people who claim to be inspired by the spirit of God but have actually been inspired by Satan. How can you tell a false prophet apart from a person who has a difference of opinion with you?

John says that if you have a difference of opinion, you will both agree with each other on this one critical point. If you both agree that Jesus had a real body, you have a difference of opinion. The false prophet denies that Jesus had a real body.

This person is a false prophet and the Antichrist.

John talks in verse three about the Antichrist. He says, “Such a person has the spirit of the Antichrist, which you heard is coming into the world and indeed is already here.”

It seems that they had already heard about the Antichrist. You may have heard some things about the Antichrist as well. Some Christians are asking, how close are we to the arrival of Antichrist and the return of Christ? This is based on a view that the Antichrist comes at the end of the age, just before Jesus returns.

The first three mentions of the Antichrist are in this letter. The only other mention is in 2 John.

You have heard one mention. Here are the other three mentions of the Antichrist:

“the Antichrist is coming, and already many such antichrists have appeared.” (1 John 2:18)

“Anyone who denies the Father and the Son is an antichrist.” (1 John 2:22)

“many deceivers have gone out into the world. They deny that Jesus Christ came in a real body. Such a person is a deceiver and an antichrist.” (2 John 1:7)

There are many antichrists, and they have been in the world since the start of the church. We have to be alert for their lies. There are many spirits, but not all of them tell the truth. In fact you don’t need to go far from this building to find spirits that are willing to give you a message from the other world. There are hundreds of places all over Jinju with shamans. The spirits that speak through these shamans are liars. Shamans are false prophets. They are not the ones to guide your life. Stay well away. The Bible does not warn us away from sorcery because it doesn’t work, but because it is real and powered by evil.

The good spirits are aligned with the Spirit of truth. These spirits confess that Jesus Christ came in the flesh, and they are from God. They hold to the truth that Jesus is both divine and human.

John is urging three things about our belief:

First, we must believe that the man Jesus of Nazareth is indeed the divine Word of God.

Second, we must confess that Jesus Christ was and is fully divine as well as human.

Third, we must declare that Jesus is the sole source of eternal life since he alone reveals the Father to us and atones for our sins.

This is the truth of verse two: A true prophet “acknowledges that Jesus Christ came in a real body.”

Another test for a prophet is in verse five. A false prophet speaks with a worldly voice.

“Those people belong to this world, so they speak from the world’s viewpoint, and the world listens to them.” (1 John 4:5)

If a prophet agrees with the world, they are a false prophet. False prophets and the world are in perfect agreement.

There is also a harmony, a correspondence, between the Holy Spirit in the believer and the Holy Spirit in the prophet. When God’s Spirit inspires a prophet, his people will discern God’s truth.

“We belong to God, and those who know God listen to us. If they do not belong to God, they do not listen to us. That is how we know if someone has the Spirit of truth or the spirit of deception.” (1 John 4:6)

The people of God know his voice and respond fully to him.

The Antichrist cannot hurt you. The false prophet cannot steal away your soul. We have nothing to fear from Satan or his messengers. John reminds us of this in verse four. “the Spirit who lives in you is greater than the spirit who lives in the world.”

You will be safe from false prophets and cults as long as you test all prophets, because you have God’s Spirit in you. Test the prophets. Test their words. Do they agree with the world?

What might that look like? Maybe they promise you what the world promises – wealth, fame, success, happiness. Maybe they tell you to be you and not worry about changing yourself. They may say you are fine the way you were born.

Scripture says you were born a sinner. Scripture says all have sinned. The world says I’m OK, you’re OK.

Jesus says to love each other, not to tolerate divisions and not to cause splits. We do not divide with people who hold different views but confess the basic truths. They are not false prophets. The false prophets deny Jesus and they do not belong to God.

“Dear friends, let us continue to love one another, for love comes from God. Anyone who loves is a child of God and knows God.”

You can be sure that you are not a false prophet. You can be sure that the Spirit of God lives in you. You can be confident in this because you have love. The Spirit of God testifies. He does this by the fruit in your life. He reveals his presence in love, as it also says in Galatians 5:22.

“the Holy Spirit produces this kind of fruit in our lives: love, joy, peace, patience, …” etc.

The other way you can be sure is that you believe Jesus had a real body, and you believe Jesus was a real person. Your belief is confirmation that God’s Spirit lives in you.

Amen 아멘

Posted in Sermon - English | Tagged , , , | Leave a comment